벤투 감독 “이강인, 최근 경기력 좋아…손흥민, 걱정 없어”

토토

[서울=뉴시스]박지혁 기자 = 한국 축구의 미래로 불리는 이강인(21·마요르카)이 1년6개월 만에 다시 A대표팀에 승선하며 11월 개막하는 2022 카타르월드컵을 향한 꿈을 키웠다

기사 더보기

Leave a Comment